쿠팡의 ‘롤모델’, 아마존 노동자들의 눈물

[이슈] 유럽 아마존 노동조합…프랑스선 법정투쟁, 이탈리아선 무기한 파업

산더미 같은 소포를 분류하고 운반할 때마다 숨이 가쁘고 열이 올랐다. 약국에서 일하던 아내는 4월 8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센토소 ...

美 미니애폴리스 경찰 폐지…뉴욕·시애틀 곳곳 농성

학교 경찰 철수에 예산 삭감, 비무장화까지…“자본주의와 경찰은 같은 말”

‘블랙 라이브즈 매러(BLM, 흑인 생명이 소중하다)’ 시위의 여파로 미니애폴리스 경찰 기구가 폐지될 전망이다. 곳곳에는 농성장이 꾸려졌고, 비...

조지 플로이드 시위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3]

[INTERNATIONAL2]

2020년의 시위는 놀라울 정도로 2014년 퍼거슨 시위와 닮았다. 2012년 2월 26일 플로리다주에서 17세 흑인 소년 트레이번 마틴이 비무...

한반도 긴장 고조, 누구의 책임인가?

[기고] 군사행동 시사한 북한, 그 배경과 전망

문제는 정부가 대북전단 살포는 저지할 수 있겠지만, 한미동맹에 포획된 정부의 인식과 행동으로 볼 때, 미국의 제어를 뚫고 남북합의의 이행으로 나...

작년 난민인정률 0.4%…“한국, 난민거부정책 바꿔야”

세계 난민의 날 앞두고 난민단체들, 난민인권 위한 난민법 개정해야

지난해 한국정부의 난민인정자 수가 0.4%에 지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난민법 시행 전 평균 인정률과 비교하면 50배나 적은 수치다. ...

미국 시위의 정점과 제도 개혁의 딜레마[2]

[기고] “흑인 생명이 중요하다(The Black Lives Matter)”에서 “경찰기구 폐지”까지(Defund the Police!)

한국의 촛불시위에 이어 미국의 인종차별 항의시위까지 ‘저항’이 가진 이중성에 필자는 주목한다. 내가 여기서 이중성이란 개념으로 뜻하는 것은 항의...

코로나로 장난치다 추락한 아베

[INTERNATIONAL2]

아베 정부의 지지율이 급격히 추락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국가가 위기상황에 처하면 정부 지지율은 상승한다. 만약 배가 폭풍우를 만나 조난 위기에 ...

한국 노동당 “남북관계 파국…문재인 정부 책임”

“대북전단 살포 중단은 판문점선언 합의 내용”

북한이 한국과의 모든 연락선을 닫으며 남북관계가 파국으로 치닫는 가운데, 한국의 노동당은 대북전단을 근절하지 못한 문재인 정부에 그 책임이 있다...

코로나 팬데믹, 여성에 더 가혹한 세계와 행동들[4]

[INTERNATIONAL1]

지금 이대로라면 여성은 계속해서 위태로운 상태에 놓일 것이다. ‘필수’ 직종의 의미를 재사유하고, 비정규직의 영역을 정규직으로 확대하고, 이주노...

미국 37만 렌트 스트라이크⋯“낼 수 있나? 내지 않겠다!”[8]

[지금, 여성 사회주의자] 부동산기업에 맞선 시아 위버 뉴욕주 ‘모두를 위한 주거정의’ 활동가

코로나 시대, 주거의 의미는 더 짙다. 개인에게 집은 안전의 중심이다. 자택 격리도 집이 없으면 할 수 없다. 주거는 인권이며 사회적 책임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