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9개 단체 “한국 정부, 미얀마 민주주의 위한 조치 마련하라”

“미얀마 투자 한국 기업 등에 제재 필요” 최루탄·무기 수출 문제도 지적

219개 시민사회단체들이 미얀마 군부와 연계된 한국기업 투자 문제 등을 비판하며 정부에 이를 방지하기 위한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이들은 “한국...

미 아시아계 대상 증오범죄 폭증…1년 간 2,800건 이상

한국계 대상 2위…트럼프, 코로나에 반 아시아 정서 부추겨

코로나 팬데믹 이후 아시아계 미국인들에 대한 증오 범죄와 차별이 현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시아계 미국인에 대한 인종 차별과 증오범죄에 ...

베네수엘라, 미국 경제제재로 세입 99% 줄어[1]

유엔, 베네수엘라 파괴적인 영향으로 제재 해제 촉구

유엔(UN)이 베네수엘라에 가해진 경제 제재가 현지에 ‘재앙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각국이 이를 해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미국이 주도하는 ...

한국 운송 노동자 “미얀마에 민주주의를”, 민중 투쟁 지지

국제노동자교류센터, 미얀마 군부 쿠데타에 맞선 투쟁지지

한국 운송업 노동자들이 미얀마 군부 쿠데타에 맞서 싸우고 있는 민중들을 지지하며 미얀마 군부가 직접선거 결과를 인정할 것을 촉구했다. 이들은 기...

대우조선 미얀마 이주노동자 300여명, 쿠데타 반대 집회

한국서 최저임금 받는 노동자들, 고국 민주화 위해 함께 투쟁

대우조선에서 일하는 미얀마 이주노동자 수백여 명이 고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군사쿠데타를 규탄하며 집회를 진행했다. 미얀마 이주노동자, 이주민들은 ...

미얀마, 쿠데타 반대 총파업…“군부 위해 일 안한다”

석유, 보건, 교육, 공공 등 파업…11일, 전 세계 동시다발 연대 시위

미얀마 노동자들은 군부가 쿠데타를 감행한 지 며칠 만에 군부가 통제하는 석유 및 가스 기업, 국제항공, 철도, 광산, 정부부처, 건설 현장, 의...

코로나 팬데믹 시대, 일본의 철도 재국유화 운동[1]

[INTERNATIONAL4]

〈철도원〉이라는 일본 영화가 있다. 아내가 죽은 날에도, 딸이 죽은 날에도 자신이 일하는 철도역을 지키는 서툰 역장의 이야기다. 그가 일하는 홋...

게임스톱, 공매도 아니라 부조리한 주식시장에 관한 교훈

[해외] “주식시장, 소수만 부유하게 것 외 아무런 목적도 없는 기관”

2021년의 거대한 게임스톱 버블 뒤에 있는 온라인 장난꾼들은 아마도 많은 돈을 잃게 될 것이다. 하지만 그들은 주식시장이 전혀 쓸모없다는 점을...

아르헨티나, 녹색 물결이 만든 임신중지권[1]

[INTERNATIONAL3]

십여 년 동안 임신중지권의 ‘권리’는 가치의 표현이었으나, 이제 법률적 개념이 됐다. 법이 제정됐다고 해도 임신중지를 향한 사회적 비난에 계속 ...

브렉시트 추동한 EU와 영국의 실패[2]

[INTERNATIONAL2] 유럽통합 성격의 변화와 영국 경제정책 수립의 역사

올해 1월 1일, 브렉시트 협상이 막을 내리며 영국이 유럽연합(EU)의 품을 완전히 떠났다. 현재까지도 주류언론은 이를 EU의 ‘선한’ 질서에 ...

부자만의 나라 꿈꾼 트럼프, 바이든의 미국은?[1]

[INTERNATIONAL1] 딥 스테이트, 음모론…미국 민주주의의 위기, 신자유주의의 유산 넘어야

민주당의 반트럼프 공세 속에 공동으로 꾸린 대선 선거팀도 민주당을 견인하는 데 실패했다. 보편적인 공공의료보험 도입, 그린뉴딜, 학생 부채 폐지...

바이든이 왼쪽으로 움직였다면, 왼쪽 덕분입니다

[해외] 최저임금 인상한 바이든, 압박하고 아래로부터의 권력을 구축해야

무엇보다 지방정부와 주정부, 우리의 일터를 중심으로 사회주의, 좌파, 노동자 권력을 근본부터 구축해야 한다. 그것이 미래 세대가 자유주의자인 조...

‘이익공유’ 하는 아마존, 노동자에겐 얼마나 분배할까?[6]

지난해 베조스 재산은 시간당 126억, 노동자는 1천원 증가…“대안은 국유화”

최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협력이익공유제를 제안하면서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코로나로 이익을 얻은 계층이나 업종이 피해를 입은 이들을 자발...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